전체 글 162

언더독 미술팀 제작과정-002 (북한산 )

(2015년7월 북한산 답사) 10년 넘게 주말마다 북한산을 비롯해 전국 명산을 찾아 다니며 찍어둔 사진이 1테라가 넘는데 언더독 마무리 작업즈음에 랜섬웨어 악성 프로그램에 감염되어 소중한 자료들이 손상되어 버렸다. 어떻게든 되살려 보고 싶은 마음이 굴뚝 같은데 복구할수있는 방법이 없어 보인다. 영화 도입부, 뭉치가 버려지는 장소가 승가사에서 혜림정사로 내려가는 임도길 옆 나즈막한 언덕이다. 우두머리와 토리식구들이 사는곳이 비봉에서 승가사 쪽으로 내려오는 등산로 옆 커다란 바위 밑을 설정. 노적봉앞 폐가 마을은 임의로 만든 설정. (북한산 썸네일 이미지) (S-021 들개 서식처 이미지 보드) (S-021 c-030 들개 서식처 컬러Key) (3D용 숲길 바닥 플랜) 오돌또기에서는 그냥 편하게 2D+3D..

언더독 2019.01.11 (1)

언더독 미술 제작과정-001 (아현동 폐가마을)

S007 C021 ( 폐가마을 ) 2014년 1월, 아현동 재개발지역 출사 때 찍은 사진을 참고로 작업한 SC-08 폐가마을 연필드로잉. 미술팀 조감독 윤현이와 둘이 다녀왔는데 며칠후 신과함께 실사 제작팀도 같은 장소에서 촬영을 했다는 소식을 언더에서 전해 들었다. 나중에 영화를 보니 언더독 폐가마을과 신과함께의 허춘삼 할아버지와 손자 현동이가 살던 산동네 집과 많이 겹친다. (C-021 폐가마을 시장 신 러프 콘티). C-021 썸네일 이미지 오돌또기 장편 애니작업 과정은 일반적인 제작방식과는 조금 다른 시스템을 도입했다. 최종 시나리오가 탈고 되기 전부터 러프한 콘티를 바탕으로애니메틱을 만든다. 스토리와 플롯 구성의 호흡이 잘 맞는지, 캐릭터 대사와 시간적 공간적 상황설정이 잘 붙는지 등등 메인프로 ..

언더독 2018.12.24

오돌또기 차기작 극장용 장편(언더독) 스태프 모집

모집분야 : 미술및 배경설정 모집인원: 0명 지원서류: 이력서, 자기 소개서, 포트폴리오 심사: 서류전형=>면접=> 최종 개별통보 접수방법: 이메일접수 (yullu@naver.com) 이력서, 자기소개서,포트폴리오르 하나의 zip파일로 만들어 이메일에 첨부 접수기간 :충원시까지 담당자: 최윤경 팀장 문의: 02-2272-6772 /yullu@naver.com

언더독 2015.02.10 (2)

사라질수없는 LP

Spin Clean Record Washer mk-2 LP판을 물에 담궈 세척하는 클리너. 오래된 LP판은 지문이나 먼지, 각종 찌든때들이 그루브 속에 촘촘히 박혀있어 카본 브러시 계통의 도구로는 말끔하게 청소하기가 여간 쉽지 않다. 스핀 클리너는 LP판을 오랫동안 물에담궈 찌든 때를 불리면서 닦을수있고 특히 라벨을 보호할수 있는 장점이 있어 매우 효과 적이다. 생분해성 용제를 사용하기 때문에 환경이나 인체에 무해하고 연수,경수,수돗물,생수,온수,냉수등을 가리지 않고 용법에 맞게 잘 섞어서 쓰면 된다. 정전기 방지 성분 들어있다고 함. (LP판 3장 닦은후 수조에 떠있는 부유물) 벨벳 패드2개가 가운데 겹쳐지게 만들어져 있고 LP판을 손으로 돌리면 LP사이드 면이 닿는 홈파인 바퀴 2개가 양 옆에서 같이..

영혼의 메아리 2013.07.02 (4)

그냥저냥..

(7월15일 방태산 아침가리) 요 며칠 아니 , 여름 내내 날씨가 덥다. 8 체질 중 금양체질인 딩은 이렇게 더운 날씨가 참 버겁게 느껴지고 견디기 힘들다. 어제 모처럼 삼각살엘 갔는데 아침도 거른 빈속에 40도가 웃도는 폭염 암벽에 올라보니 뜨거운 밥솥에 눌러붙은 누릉지처럼 돌돌 말렸고 위에서 보고 계시던 강아지 바위가 곧 바로 한 말씀 하셨다. "더운 여름엔 산꼭대기에서 놀지말고 시원한 계곡이나 그늘에서 계절에 맞는 음식 잘 챙겨먹고 바닥에서 뒹굴러라.."

그냥저냥 2012.08.05

바보제

제1회 바보제 2011년12월28일 복합 예술 공간, 에무 " 현자들의 험담에 대해서만 한마디 하겠습니다. 그들은 정신적 쾌락을 위해 육체적 쾌락을 멀리하라고 가르치죠. 그렇지만 정신은 육체의 일부입니다. 현자들이 이 관계를 아주 복잡하게 만들어서 마치 육체 없는 정신이라도 있는 듯 가르치지요. 만약 있다면 그건 사람이 아니라 귀신 입니다. 지금 귀신 이야기를 하는건 아니잖아요. 항문이 막혀 대변을 못 보면 불쾌하고 정신이 맑지 못합니다.갈수록 정신이 혼탁해지잖습니까? 이 상태에서 정신의 쾌락이 가능할 리 없지요. 앞서도 얘기 했듯이 ,정신적인 쾌락만 강조하는 건 누구나 누려야 할 물질의 풍요에 똑같이 참여하는 것을 가로막는 속임수인 거예요." " 쾌락의 여신을 가까이하면 무엇보다도 쾌변을 볼수있어 좋아..

에무 2012.05.24